도시탐사대경관 탐사대 (안목~강문, 허균·허난설헌 생가터)

2020.08.04(화)

도시탐사대 : 경관 탐사대(안목~강문, 허균·허난설헌 생가터) 


강릉 바우길 표지판을 확인하는 탐사대원들

싱그러운 소나무 숲길


중부지방에 폭우로 난리 중인데 걱정스런 마음을 안고 첫 경관탐사를 실시했습니다. 
안목에서 소나무 숲길 따라 강문을 거쳐가는 길입니다. 
이어 허균생가터 주변의 소나무 숲을 대원들과 함께 했습니다.
 그 어느 때 보다도 해변 숲길을 다니시는 분들이 많았습니다. 
휴가객들이 가장 많은 시즌이라는 실감이 확와닿았습니다. 

재미있는 것은 이 솔숲길을 정작 강릉 토박이 참가자들은 알고만 있었지 잘 거의 오지 못했다는 사실입니다. 
어느 곳이나 자기동네 명소는 방문객보다 찾지 않는 일도 많은 법이죠. 
더러는 금지되었던 숲(숲 길 개방 조치는 몇 년되지 않았죠)이라는 고정된 기억도 있었습니다. 

이 길을 사랑하는 사람들은 꾸준히 늘고 있고 강릉을 소개하는 어느 곳에서도 
드러나게 나와있지는 않아서 경관탐사대로서는 아주 의미가 있었습니다.

탐사대는 강문에 도착해 커피와 빵을 즐겼습니다.
또 오면서 보고 느낀 것에 대해 이야기를 돌아가며 나누었는데 
역시 기대 이상의 다양한 이야기들이 술술 풀어져 나왔습니다.

이어 경포정수장을 끼고 들어가는 색다른 접근으로 혀균생가터의 소나무 숲을 둘러보고 감상했습니다.
날씨도 걷기 좋았고 여유 가득한 일정이었습니다. 
대원님들, 즐거운 탐사 감사합니다.


글쓴이 : 강*호 탐사대장